기사제목 이재갑 노동장관 “영세사업주 위해 과감한 사회보험료 지원” 약속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이재갑 노동장관 “영세사업주 위해 과감한 사회보험료 지원” 약속

일자리 안정자금 지원 사업장 방문
기사입력 2018.12.06 17:1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일자리 안정자금.png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은 6일 서울 중구 일대의 일자리 안정자금 지원 사업장인 ‘장일남컬렉션’과 ‘청운기획’을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정부 지원대책인 일자리 안정자금의 현장 체감도를 살피고, 추가적으로 보완할 부분이 있는지 사업주들의 의견을 청취하기 위한 것이다.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장일남컬렉션은 스포츠댄스・리듬체조 등 무대의상 제조 납품업체로 12명이 안정자금 지원을 받고 있는데, 장일남 대표는 “내년에도 안정자금이 계속 지원되고, 지원금액도 늘어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장 대표는 “수작업으로 진행되는 의상 봉제공정의 특성상 일정 명 이상의 노동자들을 지속적으로 고용해야 해서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인건비 부담이 매우 컸는데,일자리 안정자금을 지원받아 인건비 부담을 덜고 노동자를 계속 고용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청운기획은 안내책자・리플렛 등을 주로 제작하는 소규모 인쇄업체로 1명이 안정자금 지원을 받고 있다.

유황현 청운기획 대표는 “올해 경영여건이 어려워 매출액도 많이 줄어든 데다 일할 사람 구하기도 쉽지 않아 어려움이 더 크다”면서내년에도 안정자금 지원이 필요하며, 정부에서 영세업체의 어려운 여건을 개선하는데 보다 많은 노력을 기울여줄 것을 요청했다.

이날 이재갑 장관은 열악한 경제여건과 최저임금 인상에도 불구하고 일자리 최일선에서 고군분투하는 사업주의 어려움에 공감하면서,정부가 기울여온 노력과 향후 계획에 대해 소개했다.

이 장관은 “정부도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선순환 구조가 만들어지기 이전 사업주의 경영상 부담을 덜고, 노동자의 고용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안정자금이 꼭 필요한 사업주에게 신속히 지급될 수 있도록 올 한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왔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200만명이 넘는 노동자가 안정자금을 통해 사회보험과 최저임금의 혜택을 누리면서 고용을 유지하게 되었다”고 말한 이 장관은 내년에도 사업주들이 일자리 안정자금을 적극 활용하여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경영부담을 완화하고 노동자의 고용을 유지할 수 있도록 일자리 안정지금을 지속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장관은 특히“소상공인‧영세사업주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5인 미만 사업체는 올해보다 2만원이 추가된 15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라며, “영세사업주가 보험료 부담으로 안정자금 신청을 주저하는 일이 없도록 과감한 사회보험료 지원도 지속하겠다”고 덧붙였다.

origin_국감이재갑장관맞춤형일자리좋은일자리라말씀드리기어렵다.jpg▲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이 10월 26일 국회에서 열린 환경노동위원회 종합감사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저작권자ⓒ광화문시대를 여는 새언론 뉴비씨 NewBC & news.newbc.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2552
 
 
 
 
 
  • 주식회사 엠아시아  |  설립일 : 2017년 4월 16일  |  대표이사 : 김형석  |  서울시 종로구 사직로8길 34, 오피스텔 820호 (내수동)
  • 미디어등록번호 : 서울, 아04596  | 등록일자 : 2017년 7월 3일  | 제호 : 뉴비씨(http://news.newbc.kr/)  |  발행인 김형석, 편집인 권순욱 
  • 사업자등록번호 : 247-88-00704  |  통신판매신고 : 제2017-서울종로-0685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경탁
  • 대표전화 : 02-735-0416 [오전 11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newbc416@gmail.com 
  • Copyright ⓒ NEWBC All rights reserved.
광화문시대를 여는 새언론 뉴비씨 New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