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文 대통령, 이진성 전 헌재소장 등 헌법재판관 5명 훈장 수여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文 대통령, 이진성 전 헌재소장 등 헌법재판관 5명 훈장 수여

이진성 전 소장 '무궁화장', 김이수·김창종·안창호·강일원 전 재판관 '청조근정훈장' 서훈
기사입력 2018.11.07 17:23
댓글 1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문재인대통령과이진성전헌재소장.jpg
 
 
문재인 대통령은 7일 이진성 전 헌법재판소장과 김이수·김창종·안창호·강일원 전 헌법재판관 등 5명에 대해 훈장을 수여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 본관 접견실에서 지난 919일 퇴임한 이 전 소장과 헌법재판관들에 대한 서훈 수여식을 가졌다.
 
이 전 소장과 김이수·김창종·안창호·강일원 전 헌법재판관은 지난해 박근혜 당시 대통령 탄핵심판 사건을 맡아 헌정 사상 처음으로 대통령 파면 결정을 내렸다.
 
이 전 소장은 박한철 전 헌재소장 퇴임 이후 헌법재판소를 이끌어왔다.
 
이 전 소장과 김이수 전 재판관은 박 전 대통령 탄핵심판 당시 보충의견을 통해 국가 최고지도자가 국가 위기 상황에서 직무를 불성실하게 수행해도 무방하다는 그릇된 인식이 우리의 유산으로 남겨져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강 전 재판관은 박 전 대통령 탄핵심판 사건의 주심 재판관으로 이목이 쏠린 상황 속 날카로운 질문을 던지며 안정적으로 재판을 진행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안 전 재판관은 당시 보충의견에서 우리 헌법이 채택한 대통령제는 대통령에게 정치권력을 집중시켰음에도 그 권력에 대한 견제장치가 미흡한 제왕적 대통령제로 평가된다며 권력구조 개혁 필요성을 언급했다.
 
이 전 소장은 이날 문 대통령으로부터 국민훈장 1등급 무궁화장을 받았고 나머지 재판관들은 근정훈장 1등급인 청조근정훈장을 각각 받았다.
 
문 대통령은 이들의 배우자들에게는 꽃바구니를 전달했다. 이후 문 대통령과 이 전 소장 등은 백악실로 이동해 환담을 나눴다.
 
이날 서훈 수여식에는 청와대에서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과 조국 민정수석, 조현옥 인사수석, 김형연 법무비서관 등이 참석했다.
 
한편 역대 헌재소장과 재판관들은 임기를 마치면 대통령으로부터 훈장을 받았다.
 
 
 
 







댓글 1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저작권자ⓒ광화문시대를 여는 새언론 NewBC & news.newbc.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5584
댓글1
  •  
  • 파드마
    • 축하드립니다.
      의례적인 훈장이라 하더라도
      민주정부에서 받는 훈장은
      그 의미가 다르겠지요.
    • 1
 
 
 
 
 
  • 주식회사 엠아시아  |  설립일 : 2017년 4월 16일  |  대표이사 : 김형석  |  서울시 종로구 사직로8길 34, 오피스텔 820호 (내수동)
  • 미디어등록번호 : 서울, 아04596  | 등록일자 : 2017년 7월 3일  | 제호 : 뉴비씨(http://news.newbc.kr/)  |  발행인 김형석, 편집인 권순욱 
  • 사업자등록번호 : 247-88-00704  |  통신판매신고 : 제2017-서울종로-0685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경탁
  • 대표전화 : 02-735-0416 [오전 11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newbc416@gmail.com 
  • Copyright ⓒ NEWBC All rights reserved.
광화문시대를 여는 새언론 New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