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강경화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 변함없는 친구로 남아주길”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강경화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 변함없는 친구로 남아주길”

한미 공동의 목표 달성 지원을 통해 한미관계 발전에 기여한 점 높이 평가
기사입력 2018.11.06 17:11
댓글 2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빈센트브룩스사령관과대화하는강경화장관.jpg

강경화 외교부장관이 6일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이임을 앞둔 빈센트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을 접견하고 그간 노고에 사의를 표명했다.

외교부 관계자는 이날 오후 브리핑을 통해 강 장관은 브룩스 사령관이 재임기간 중 급변하는 한반도 정세 속에 굳건한 한미 연합방위태세를 견지하고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이라는 한미 공동의 목표 달성 지원을 통해 한미관계 발전에 기여했다고 평가했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특히 남북간 신뢰구축에 기여할 군사분야 합의서가 미측의 전폭적인 지지 하에 본격적인 이행 단계로 진입하는데 있어 브룩스 사령관의 역할과 기여가 있었다고 평가했다.

이어 브룩스 사령관이 한미연합사령관으로서 한국과 맺은 깊은 인연을 토대로 이임 후에도 한미 동맹이 더욱 위대한 동맹으로 지속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변함없는 친구로 남아 줄 것을 당부했다.

브룩스 사령관은 재임 중 변화하는 한반도 정세 속에서 제기된 여러 도전을 한미 양국이 한 마음으로(as a team) 순조롭게 헤쳐 왔다면서, 앞으로도 한미 동맹의 정신으로 잘 해결해 나갈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말했다.

연합사 사상 첫 흑인사령관으로 20164월 부임한 브룩스 사령관은 26개월여 임기를 마치고 오는 8일 이임한다.

후임으로는 로버트 에이브럼스 대장이 취임한다.








댓글 2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저작권자ⓒ광화문시대를 여는 새언론 NewBC & news.newbc.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1908
댓글2
  •  
  • 파드마
    • 그렇구나, 연합사 사상 첫 흑인 사령관.
      엉~ 그동안
      흑인이라고  생각한 적이 1도 없었네. ^^

      그동안 수고 많으셨습니다.
      앞으로도 늘 함께 해 주세요.
      고맙습니다. 행복하세요.
    • 1
  •  
  • 조용진
    • 조시현 기자님, 기사를 잘 읽었어요. 얼른 감기 몸살을 떨구고 나으세요.
    • 1
 
 
 
 
 
  • 주식회사 엠아시아  |  설립일 : 2017년 4월 16일  |  대표이사 : 김형석  |  서울시 종로구 사직로8길 34, 오피스텔 820호 (내수동)
  • 미디어등록번호 : 서울, 아04596  | 등록일자 : 2017년 7월 3일  | 제호 : 뉴비씨(http://news.newbc.kr/)  |  발행인 김형석, 편집인 권순욱 
  • 사업자등록번호 : 247-88-00704  |  통신판매신고 : 제2017-서울종로-0685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경탁
  • 대표전화 : 02-735-0416 [오전 11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newbc416@gmail.com 
  • Copyright ⓒ NEWBC All rights reserved.
광화문시대를 여는 새언론 New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