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文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율 60%대 유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文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율 60%대 유지

전주 대비 2.7% 소폭 하락
기사입력 2018.10.08 11:0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0월 1주차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도.jpg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율이 전주 대비 2.6% 소폭 하락해 62.7%로 조사됐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CBS 의뢰로 지난 1~5일까지(3일 제외) 나흘 동안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003명에게 조사한 결과, 문 대통령의 지지율은 전주 대비 2.6%p 내린 62.7%(매우 잘함 38.5%, 잘하는 편 24.2%)를 기록한 것으로 8일 나타났다.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1.3%p 오른 31.6%(매우 잘못함 19.0%, 잘못하는 편 12.6%)로 집계됐다. ‘모름/무응답1.3%p 증가한 5.7%로 조사됐다.
 
세부적으로는 부산·울산·경남(PK)과 충청권, 경기·인천, 호남, 50대와 60대 이상, 20, 중도층과 진보층, 무당층과 한국당 지지층에서는 하락한 반면, 대구·경북(TK)과 서울, 30, 보수층에서는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문 대통령의 지지율은 추석연휴 직후인 927일 일간집계에서 67.3%(부정평가 27.7%)까지 오른 이후, 60.7%(부정평가 33.2%)로 내린 5일까지 조사일 기준 5일 연속 하락하는 양상이었다.
 
리얼미터는 이와 같은 내림세에 대해 급격한 상승 직후 잇따르는 자연적 조정 효과와 더불어, 유은혜 신임 교육부장관을 둘러싼 여야 대정부질문 대립과 여전히 상존하고 있는 경제·민생 불안감이 다시 표면화되고 있는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5222명에 통화를 시도해 최종 2003명이 응답을 완료, 7.9%의 응답률을 나타냈다. 전화면접(10%),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방식,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2%p이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저작권자ⓒ광화문시대를 여는 새언론 NewBC & news.newbc.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7704
 
 
 
 
 
  • 주식회사 엠아시아  |  설립일 : 2017년 4월 16일  |  대표이사 : 김형석  |  서울시 종로구 사직로8길 34, 오피스텔 820호 (내수동)
  • 미디어등록번호 : 서울, 아04596  | 등록일자 : 2017년 7월 3일  | 제호 : 뉴비씨(http://news.newbc.kr/)  |  발행인 김형석, 편집인 권순욱 
  • 사업자등록번호 : 247-88-00704  |  통신판매신고 : 제2017-서울종로-0685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경탁
  • 대표전화 : 02-735-0416 [오전 11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newbc416@gmail.com 
  • Copyright ⓒ NEWBC All rights reserved.
광화문시대를 여는 새언론 New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